◎안갑선시인의 봉당에 있는 청서듦◎

 
 

  회원 : 0   비회원 : 5

오늘 : 54 어제 : 63
최대 : 498 전체 : 640,201


HOME > 약초방 > 약초의효능

 

 

봉당 청서듦 약초는 영리를 목적으로 두지 않으나,  
필요한 분께 재배 또는 채취한 산약초를 산행운영비 명목으로 저렴하게 나눠드립니다.

 
작성일 : 08-08-01 21:36
[금전초]의 효능
 글쓴이 : 안갑선
조회 : 17,299  




▶ 해독작용, 신경성 두통, 축농증, 음경이 붓고 아픈데, 복통, 어린이 소화불량, 경간, 종기, 황달, 복부팽만, 신장염, 고혈압, 폐농양, 폐결핵, 지혈, 급성 결막염, 나력, 토혈, 하혈, 이뇨 및 방광결석, 학질, 감기, 기침, 신생아 기침, 폐렴, 백대하, 월경불순, 류마티스성 관절염, 소아감적, 부스럼, 이하선염, 타박상, 백호단, 습진, 농포창, 피부염, 옴, 뱀에 물린데, 화상, 쓸개 속의 돌멩이 녹이는 금전초


꿀풀과의 긴병꽃풀은 산이나 들의 습한 양지에 나는 여러해살이 풀이다.  긴병꽃풀속은 북반구에 수종이 있으며 우리나라에는 1종이 분포되어 있다.  키는 5~20cm이고 줄기는 모가 지며 곧게 자라다가 옆으로 50cm 가량 뻗는다.  잎은 마주나고 신장상 원형이며 끝이 둥근 모양이다.  밑은 심장형이고 길이는 1.5~2.5cm이다.  가장자리에 둔한 톱니가 있다.  꽃은 연한 자주색이며 잎겨드랑이에 1~3송이씩 달리고, 꽃받침 갈래는 뾰족하다.  화관은 길이 15~25mm이고 입술 모양이며 상순꽃잎은 끝이 오목하고 하순꽃잎은 3갈래이며 상순 꽃잎의 2배 길이이다.  안쪽에 짙은 자주색 반점이 있고 2강 웅예이며 열매는 소견과이고 타원형이다.  꽃받침 속에 들어 있다.  개화기는 4~5월이다.  

긴병꽃풀의 다른 이름은 금전초(金錢草, 백이초:白耳草, 유향등:乳香藤, 구리향:九里香, 반지련:半池蓮, 천년냉:千年冷, 편지금전:遍地金錢: 본초강목습유), 편지향(遍地香: 축목시효방), 지전아(地錢兒: 구황야보), 발아초(
兒草: 구생고해), 연전초(連錢草: 질문본초), 동전초(銅錢草: 자항활인서), 금전애(金錢艾: 본초구원), 마제초(馬蹄草, 투골소:透骨消, 활혈단:活血丹: 식물명실도고), 투골풍(透骨風, 과장풍:過牆風, 순골풍:巡骨風: 분류초약성), 만자초(蠻子草: 천보본초), 호박하(胡薄荷: 현대실용중약), 천장초(穿牆草: 경효실험단방), 단경약(團經藥, 풍초:風草: 귀주민간방약집), 폐풍초(肺風草, 금전박하:金錢薄荷, 십팔결초:十八缺草: 복건민간초약), 강소금전초(江蘇金錢草: 중약통보), 투골초(透骨草, 일천전:一串錢: 민간상용초약회편), 사방뇌공근(四方雷公根, 전착초:錢鑿草, 전착왕:錢鑿王: 육천본초), 대엽금전초(大葉金錢草, 야박하:野薄荷: 강서민간초약), 마제근골초(馬蹄筋骨草, 파동전:破銅錢: 사천중약지), 장군덩이, 긴병꽃풀 등으로 부른다.

긴병꽃풀 채취는 4~5월에 채취해서 햇볕에 말린다.
중국에서는 금전초라고 하여 아래와 같은 종류를 함께 약용한다.

1, 꿀풀과의 식물 활혈단(Glechoma longituba {Nakai.} Kupr.)=금전초: 우리나라의 긴병꽃풀
2, 보춘화과의 식물인 과로황(Lysimachia christinae Hance.)=대금전초
3, 메꽃과의 식물인 마제금(Dichondra repens Forst.)=소금전초
4, 미나리과의 식물인 백모천호수(Hydrocotyle sibthorpioides Lam. var. batrachium {Hance} Hand.-Mazz.)와 천호수(H. sibthorpioides Lam.)=강서금전초

안덕균씨가 쓴
<한국본초도감>에서는 긴병꽃풀에 대해서 이렇게 기록하고 있다.

[금전초(金錢草)

꿀풀과의 여러해살이풀 긴병꽃풀(Glechoma hederacea Linne var. longituba Nakai)의 지상부이다.

성미: 맛은 쓰고 매우며 성질은 서늘하다.

효능: 청열(淸熱), 이뇨(利尿), 진해(鎭咳), 소종(消腫), 해독(解毒)

해설: ① 급성간염으로 인한 황달을 치료하고, ② 방광결석을 용해시키며, 소변을 잘 못 보는 증상에도 효력이 있다.  ③ 폐결핵으로 해수가 심한 것을 다스리며, ④ 부녀자의 대하(帶下), ⑤ 풍습(風濕)으로 인한 사지마비에도 쓰고, ⑥ 종기와 습진에도 효력을 보인다.

성분: ι-pinocamphone, ι-menthone, ι-pulegone, α-pinene, limonene, ρ-cymene등이 알려졌다.

약리: 약물 달인 물은 이뇨 작용이 현저하다.

임상보고: ① 볼거리염에 짓찧어 환부에 붙여 양호한 효과를 얻었다.  ② 화상에도 신선한 약물을 짓찧어 환부에 붙여 20~30분 후에 떼어 낸 후 다른 약을 발라 효력을 얻었다.]

선용씨가 지은
<재미있는 약초이야기>에서는 긴병꽃풀에 대해서 이렇게 기록하고 있다.

[쓸개속의 돌멩이

옛날, 어느 마을에 원항처럼 사이 좋은 한 쌍의 부부가 행복하게 살았습니다. 이 부부는 보이는 것마다 아름답고, 하는 일마다 즐거워 불행을 모르고 살았습니다.
그런데 어느날, 남편이 갑자기 배를 움켜 쥐고 데굴데굴 구르며 소리쳤습니다.
"아이고 아야! 나 죽겠네.  여보, 빨리 와 보십시오!"

부인은 남편의 부르는 소리에 깜짝 놀라 허겁지겁 달려갔습니다.  부인은 죽어가는 얼굴빛이 된 남편에게 말했습니다.
"여보, 어찌 된 일이에요?  어서 말해 보세요.  어디가 어떻게 아파요?"
남편은 떨리는 손으로 옆구리를 가리키며 떠듬떠듬 말했습니다.
"이 갈빗대 밑이...... 칼로 찌르고 도려내듯 아파...... 도저히 견딜 수 없소......。"
"잠시만 참으세요.  제가 곧 의원을 모시고 올게요!"
부인은 급히 달려가 의원을 데리고 왔습니다.
그러나 의원도 고개만 갸우뚱거릴 뿐 무슨 병인지 대답하지 못했습니다.
"정말 이상한 병도 다 있군.  갈빗대 밑이 찌르는 듯 아프다고?  내가 몇 십년 환자들을 보아 왔지만 이런 병은 처음인데......。"
"잘 좀 보아 주십시오."
부인은 발을 동동 구르며 말했습니다.  그러나 의원은 고개만 갸우뚱거렸습니다.
"조금 더 두고 봅시다.  우선 약 몇 첩을 지어 드릴테니 먹여보십시오."
부인은 의원이 지어 준 약과 좋다는 보약까지 써 보았습니다.
그러나 남편의 병은 조금도 회복되지 않고 날이 갈수록 점점 심해졌습니다.  결국 부인의 정성도 보람 없이 남편은 며칠 지나 죽고 말았습니다.
부인은 땅을 치며 대성 통곡하였지만 의원은 여전히 고개만 갸우뚱거렸습니다.
"정말 이상한 병도 있군.  내가 차근차근 병 이름과 죽은 이유를 조사해 보겠습니다.  남편의 시체를 해부해 봐도 되겠습니까?"
부인은 소리 없이 고개만 끄덕였습니다.
의원은 죽은 사람의 배를 갈라 하나하나 자세히 조사했습니다.
다른 곳에는 이상이 없고 오직 한 곳, 쓸개 주머니 안에 제법 커다란 돌멩이가 하나 들어 있었습니다.
의원은 그 돌멩이를 꺼내 부인에게 보여 주었습니다.
"부인, 이 돌멩이가 남편의 생명을 앗아갔습니다.  죽은 이유는 바로 이것 때문입니다."
부인은 그 돌멩이를 손 바닥 위에 올려놓고 울며 말했습니다.  
"이 돌멩이 하나가 나의 남편을 앗아가다니 정말 원망스럽구나!"
부인은 빨간 실과 파란 실로 작은 주머니를 짜서 주머니 속에 남편의 목숨을 앗아간 그 돌멩이를 집어 넣었습니다.  그리고 낮에 일을 할 때나 밤에 잠을 잘 때나 목에 걸고 있었습니다.
부인은 틈만 나면 그 돌멩이를 꺼내 보면서 울었습니다.
"이 미운 돌메이야, 왜 하필이면 나의 남편을 앗아갔느냐,
원망스럽구나!"
세월이 흘러 몇 해가 지나갔습니다.
어느 해 가을, 부인은 산에서 땔감을 한 아름 안고 내려왔습니다.
부인은 땀도 시킬 겸 피로하여 마루에 걸터앉아 남편 생각을 했습니다. 그리고 무심코 주머니 속의 돌멩이를 꺼내 보고 깜짝 놀랐습니다.  
"이럴 수가?"
아무도 손 대지 않은 돌멩이가 반으로 작아져 있었습니다.
"정말 괴상한 일도 다 있지......?"
부인은 만나는 사람마다 그 이야기를 했습니다.
하루는 남편의 배를 해부하여 돌멩이를 꺼낸 그 의원이 부인을 찾았습니다.
"부인이 안고 왔다는 그 땔감 속에 쓸개 주머니에 생기는 돌멩이를 녹이는 약기운이 들어 있음이 틀림없습니다.  수고스럽지만 나를 그 산까지 않내해 주실 수 있겠습니까?"
"그야 어렵지 않지요!"
이튿날, 부인은 의원을 데리고 산비탈로 갔습니다.
그런데 그 곳에서는 부인이 풀을 베고 나서 아직 새 풀이 자라지 않아 어느 것이 약초인지 알 수 없었습니다.
의원은 그 장소를 잊어 버릴까 봐 막대기를 박아 표시해 놓고 산을 내려왔습니다.
이듬해 가을, 의원은 부인과 함께 다시 그 곳으로 갔습니다.
"지난 번처럼 풀을 베 안고 내려가 보십시오."
부인은 의원이 시키는 대로 했습니다.
그러나 이번에는 그 돌멩이가 그대로 있었습니다.
"이상한 일이다."
하지만 의원은 실망하지 않았습니다.
또 한 해가 지나 가을이 되었습니다.  의원은 다시 부인과 함께 산비탈로 가서 풀을 벴습니다.  그리고 풀을 종류별로 나눈 뒤 그 위에 죽은 남편의 쓸개 주머니에서 꺼낸 그 돌멩이를 올려놓고 자세히 살펴보았습니다.
드디어 오랜 시간이 지난 뒤에 의원은 담석을 녹이는 약초를 가려내는 데 성공했습니다.
"찾았다.  바로 이 약초다!  쓸개 주머니 속에 생기는 돌을 녹이는 약초를 찾았다!"
의원은 기뻐서 어쩔 줄을 몰랐습니다.
이튿날부터 의원은 매일 산비탈로 가서 그 약초를 캐 약을 만들기 시작했습니다.
마침 죽은 남편의 병 증세와 같은 환자가 찾아와서 의원은 그 약을 주었습니다.  환자는 그 약을 먹고 병이 나았습니다.
그 약은 과연 담석증(쓸개에 돌이 생겨 몹시 통증을 느끼는 병)에 효험이 있어 그 뒤 여러 명의 환자를 고쳤습니다.
잎이 동전처럼 동그랗고 돈보다 더 귀한 약초라고 '금전초'라고 부릅니다.
]


중국의
<중약대사전>에서는 금전초의 성분과 약리작용에 대해서 이렇게 적고 있다.

[성분

금전초에는 방향형(芳香型)과 비방향형(非芳香型)의 2가지 종류가 있다.  방향형은 다량의 monoterpene을 함유하고 있는데, 그 주요 성분은 1-pinocamphone, 1-menthone, 1-pulegone 이고, 이 이외로 α-pinene, β-limonene, ρ-cymene, isomenthone, isopinocamphone, linalool, menthol, α-terpineol 등이 함유되어 있다.  이상과 같은 정유 성분외에도 ursolic acid, β-sitosterol, palmitic acid, 탄닌, 여러 가지의 amino acids, succinic acid, 고미질, choline, potassium, nitrate 등을 함유하고 있다.  뿌리 부분에는 stachyose가 들어 있다.

약리


금전초의 전제(煎劑) 20g(생약)/kg을 rat의 위(胃)에 넣으면 이뇨 작용이 뚜렷하다.  연속 사용하면 이뇨 작용이 점차적으로 낮아진다.  rabbit를 마취시키는 급성 실험에서 보더라도 10g(생약)/kg을 위에 주입하였는데 이뇨 작용이 뚜렷하였다.  이것은 탕약중에 함유된 회분 또는 칼리암염과 관계가 있다.  이밖에 다른 유효성분이 있는가 하는 것은 앞으로 연구할 바이다.  금전초의 Tincture제는 이뇨 작용이 없다.

고양이과 쥐에 대해서는 이담(利膽)작용이 없고 간장과 담낭 질환에 대한 양호한 영향은 금전초에 함유되어 있는 유리된 amino acids(methionine 0.28%, cysteine 0.12%, serine 0.06%가 함유되어 있다)과 관계가 있을 수 있다.  본품의 독성은 아주 낮고 매일 20g/kg의 전제를 도합 6일간 rat의 위에 주입하였는데 쥐는 죽지 않았고 한 번에 100g의 전제를 개의 위에 주입하였는데 혈압에 큰 영향을 주지 않았다.
]

금전초의 맛은 쓰고 떫거나 향기롭고 매우며 성질은 서늘하다.  

열을 내리고 소변이 잘 나오게 하며 기침을 멎게하고 근육과 경락을 풀고 해독하며 부기를 가라앉히는 효능이 있다.  황달, 수종, 방광결석, 강장제, 만성 폐렴, 해열작용, 기침, 갈증해소, 지혈작용, 이뇨작용, 급성 결막염, 적취제거, 여성의 하복부 통증, 자궁출혈, 폐결핵, 풍습마비, 학질, 폐농양, 해수, 토혈, 임탁(淋濁), 대하증, 고혈압, 복통, 산후경풍, 치통, 매독에서 오는 가래톳, 타박상, 신경성 두통, 음경이 붓고 아픈데, 축농증, 부스럼, 옴, 뼈아픈데, 화상, 류마티스성 관절염, 이하선염, 소아감적, 학질, 유주성 관절풍습통, 어린이의 소화 불량, 경간, 습진, 조그마한 종기, 버짐을 치료한다.

하루 12~19그램 신선한 것은 37.5~75그램을 물로 달여서 복용한다.  또는 술에 담갔다가 짓찧은 즙을 복용한다.  외용시 짓찧어 바르거나 짓찧은 즙을 바른다.

주의사항으로 <복건민간초약>에서는 "무릇 음저(陰疽: 처음엔 통증이 없다가 나중에 심하게 부어 오르는 악성 종기)와 갖가지 독이 있고 비허(脾虛)로 설사하는 경우에는 즙을 생것으로 복용하면 안 된다."

긴병꽃풀인 금전초로 질병을 치료하는 방법은 아래와 같다.

1, 황달, 복부팽만

긴병꽃풀 26~30그램, 백모근, 차전초 각 15~19그램, 하포초(荷包草) 19그램을 함께 달여서 복용한다. [절강민간초약]

2, 신장염으로 생긴 부종

긴병꽃풀, 변축초(
蓄草) 각 37.5그램 제채화(薺菜花) 19그램을 달여서 복용한다. [상해상용초약]

3, 이뇨 및 방광결석

긴병꽃풀, 용수초(龍鬚草), 차전초 각 18.5그램을 물로 달여서 복용한다. [절강민간초약]

4, 학질

① 발작하기 전에 긴병꽃풀의 잎 7개를 둥글게 말아 콧속에 채워 놓는다. [질문본초]  

② 긴병꽃풀 56~110그램을 물로 달여서 하루에 한 제씩 두 번에 나누어 3일간 계속 복용한다. [단방험방조사자료선편]

5, 가벼운 감기에 의한 기침

깨끗이 씻은 신선한 긴병꽃풀 19~30그램을 말린 것은 10~19그램, 빙당(氷糖) 18.5그램에 끓인 물을 적당히 넣고 1시간 가량 달여서 하루에 2번 복용한다. [복건민간초약]

6, 태해(胎咳: 신생아의 기침, 폐렴 등)와 같은 자종(子腫)

긴병꽃풀, 첨경약(尖驚藥), 대견채(大
菜), 화호접(花蝴蝶), 각 10~19그램을 돼지고기나 닭고기와 함께 약한 불에 장시간 고아 먹는다. [귀양민간약초]

7, 백대하

긴병꽃풀 19그램, 두충 10그램, 목통(木通) 19그램의 달인 물에 흰설탕을 넣어 복용한다. [귀양민간약초]

8, 월경 불순과 아랫배가 더부룩하게 불러 오를 때

긴병꽃풀, 대엽련(對葉蓮) 각 10g, 대엽애(大葉艾) 7.4그램을 술에 먹는다. [귀양민간약초]

9, 류마티스성 관절염

긴병꽃풀을 보드랍게 두드린 다음 술로 볶아 뜨거울 때 아픈 곳에 바른다. [귀양민간약초]

10, 소아감적(小兒疳積)

긴병꽃풀 10그램에 동물의 간 적당량을 넣고 약한 불에 장시간 고아 우려낸 즙을 마신다. [상해상용중초약]

11, 부스럼, 이하선염, 타박상으로 인한 피부가 검게 부어 오를 때

신선한 긴병꽃풀을 짓찧어 아픈 곳에 바른다. [상해상용중초약]

12, 백호단(白虎丹)

신선한 차전초, 편지향(遍地香) 즉 긴병꽃풀을 깨끗이 씻어 짓찧은 다음 백주(白酒)를 조금 넣고 아픈 곳에 바른다. [축목시효방]

13, 습진 농포창(膿疱瘡), 논에서 감염된 피부염

신선한 긴병꽃풀, 들국화 각 250그램에 물을 넣고 펄펄 끊여서 뜨거울 때 아픈곳을 반복하여 문질러 씻는다.(고름집이 있는 경우에는 반드시 고름집을 터뜨린다).  다음에 땀띠약을 또는 가루치약을 터뜨린 곳에 하루에 한 번씩 뿌린다.  만약 3번 해도 효과를 보지 못할 때에는 목근(木槿)의 껍질 또는 잎 250그램을 함께 달인 물로 아픈 곳을 씻는다. [강소성중초약신의료법전람자료선편]

14, 부스럼과 옴

긴병꽃풀에 식염을 조금 넣고 두손으로 잘 비벼 전부 녹인 다음 아픈 곳을 씻는다. 만약 달인 물로 씻으면 오히려 효과가 없다. [구생고해]

15, 뱀에게 물린 상처

신선한 긴병꽃풀을 먹음과 동시에 짓찧어서 물린 상처에 바른다. [절강민간초약]

16, 이하선염

긴병꽃풀을 깨끗이 씻어 소량의 식염을 넣고 짓찧어 부은 곳에 바른다.  한쪽 혹은 양쪽의 이하선이 부었던간에 양쪽에 동시에 약을 발라야 한다.   50례를 치료한 결과 전부 치료되었다.  이하선의 부은 자리가 가라앉고 체온이 내리는데 평균 12시간 걸렸다. [
임상보고, 중약대사전]

17, 화상

신선한 긴병꽃풀 한 웅큼을 깨끗이 씻고 좀 두터운 황초지(黃草紙)로 2~3겹 싸서 물에 담가 적신 다음 센 불에 약 20~30분간 구워 삶은 다음 꺼내어 종이를 버리고 뜨거울 때 약초를 잘 비벼 즙을 짠다.  짜낸 즙을 컵에 넣고 소독한 거위의 깃털에 즙을 묻혀서 상처에 바른다.  매일 여러 번 내지 수십 번 발라서 상처의 습윤 정도를 유지해야 한다.  상처가 심할 때에는 약즙에 적당한 양의 빙편(氷片) 또는 갈아서 곱게 가루낸 사향(麝香)을 넣어 바르면 빨리 완쾌될 수 있다(단, 사향을 넣으면 허물이 남기 쉽다).  만약 상처가 감염되어 화농되었을 때에는 먼저 상처를 깨끗이 씻어 소독한 다음 약을 바른다.  화상 30례중에서 화상 면적이 1~30%로 같지 않았다.  그 중에서 17례는 이미 감염되어 화농하였고 3례는 전신에 증상이 나타났다.

결과적으로 전부 치료되었고 기능장애도 없었다.

약즙을 만들 때에는 불의 세기와 시간을 잘 조절해서 약초를 알맞게 구어 삶아야지 그렇지 않고 태워 버리면 즙을 짜낼 수 없다.  치료할 때에는 상처를 덮지 말고 드러내 놓아야 하며, 또 다른 약물과 섞어서 치료하지 말아야 한다.  약액을 바를 때에는 거위의 깃털을 쓰는 것이 가장 좋다.  만약 솜을 쓰면 그 섬유가 떨어지기 쉬워 상처의 유합에 영향을 주게 된다.  치료 기간에는 콩꼬투리, 수세미외, 달걀, 물고기 등을 먹지 말아야 한다. [
임상보고, 중약대사전]

긴병꽃풀은 생김새가 매우 아름답고 마치 옛날 구리 동전을 꿰어 놓은 것처럼 생겼다.  입술 모양의 연한 자주색 꽃을 자세히 관찰해 본다면 대단히 아름답다는 것을 느낄 수 있다.  아래의 사진을 감상해 볼 수 있다.

(글/ 약초연구가 전동명)


 
 

 
게시물 총61건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1 [한련초]의 효능 안갑선 08-26 14041
40 [비단풀]의 효능 안갑선 08-23 35899
39 [효소]만들기 궁금증 질문과 답 (2) 안갑선 08-23 17465
38 [고들빼기]의 효능과 재배 안갑선 08-23 12236
37 [동의보감 치료법] 안갑선 08-23 6840
36 [봉령]의 효능 안갑선 08-19 17766
35 [엉겅퀴]의 효능 안갑선 08-15 26084
34 [수송나물]의 효능 (2) 안갑선 08-15 6757
33 [나문재]의 효능 (1) 안갑선 08-15 13809
32 [금전초]의 효능 안갑선 08-01 17300
31 산양산삼 안갑선 07-16 8460
30 [연교]의 효능 안갑선 07-12 11937
29 [감초]의 효능 (2) 안갑선 07-12 24492
28 [갈대]의 효능 안갑선 07-12 9674
27 [미나리]의 효능 (4) 안갑선 07-09 17201
26 [함초]어떻게 먹을까 안갑선 07-07 9938
25 [함초]의 효능 안갑선 07-07 8704
24 [함초]란 무엇인가 (2) 안갑선 07-07 8546
23 [질병의 종류]-관절염 (1) 안갑선 07-07 6537
22 [질병의 종류]-두통 안갑선 07-07 5913
 
 
 1  2  3  4  
and 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