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갑선시인의 봉당에 있는 청서듦◎

 
 

  회원 : 0   비회원 : 2

오늘 : 14 어제 : 104
최대 : 498 전체 : 555,861


HOME > 약초방 > 약초의효능

 

 

봉당 청서듦 약초는 영리를 목적으로 두지 않으나,  
필요한 분께 재배 또는 채취한 산약초를 산행운영비 명목으로 저렴하게 나눠드립니다.

 
작성일 : 08-09-01 10:21
[효소]담그기
 글쓴이 : 안갑선
조회 : 12,761  

<  초보자의 산야초 발효차 담그기 1 >

 

1-채취한 산야초를 채취 당일 잘 씻어 물기를 뺀다.

2-다음날 작두(없으면 전지가위등)를 이용하여 잘게(약3cm) 잘라준다.

3-흑설탕(황설탕)과 30%: 효소재료70% 의 비율로 버무려 준다(김치 버무리듯)

4-항아리(없으면 유리병등)에 차곡차곡 넣어준후 큼지막한 돌로 위를 눌러준다

5-설탕시럽(물40% : 설탕60%) 으로 항아리를 기울여 봐서 속재료를 넣은부분의 약 70%가 될때까지 부어준다

   (방충덮게를 씌워주면 벌레를 예방한다)

6- 시럽을 부어준 다음날 재료를 뒤집어 준다.

7- 뒤집기 다음날 (채취한 다다다음날) 윗부분을 눌러준 돌의 상층부까지 물이 윗부분까지 올라왔는지 확인한다

   ( 물이 부족하면 설탕시럽을 조금 더 부어준다)

8- 100일(봄철 여린새순)  150일(여름철 무성한잎)   200일(가을철 잎과 겨울철 나무줄기)동안 꾹!~  참고 기다린다.

9- 100~200일후 속재료를 걸러낸후 다시 100일을 숙성시킨다(상온)

    이때 참숯을 구해서 뜨거울물로 팔팔끓인후 볕에 바짝 말려두었다가 두어덩이 넣어주면 더욱 좋다.

    궁금하면 조금씩 먹기 시작한다.숙성시키는 대신 <<물9:1효소원액>>으로 섞어 냉장보관하면서 2차 발효시켜서

    발효음료로 즐기실수 있습니다.**김혁기님 방법**

    이 방법은 냉장 보관일지라도 보관기간이 1주일을 넘기기 힘드므로 (그 후에는 부패가 진행될수 있다) 

    2~3일 마실 분량만을 사용한다.

10- 200~300일 기도를 통해 완성된 효소 원액을 발효차(따뜻한 물 또는 산야초 달임액과 섞어마시는 방법

    -여름엔 생수 또는 얼음에 타서 냉차)로 즐기시면 됩니다**촌장의 방법**


 

<  초보자의 산야초 효소 담그기 2  >


1-채취한 산야초를 채취 당일 잘 씻어 물기를 뺀다.

2-다음날 작두(없으면 전지가위등)를 이용하여 잘게(약3cm) 잘라준다.

3-생략(설탕과 버무림 과정)

4-항아리(없으면 유리병등)에 차곡차곡 넣어준후 큼지막한 돌로 위를 눌러준다

5-설탕시럽(설탕70% : 물30%-재료의 수분 상태에 따라 조절한다) 으로 재료의 윗부분이 잠길정도로(돌의 아랫부분)

    부어준다(방충덮개를 씌워주면 벌레를 예방한다)

6- 생략(뒤집기 과정)

7- 생략(시럽을 보충하는과정)

8- 100~200일 동안 꾹!~ 참고 기다린다.


 

<  건제로 산야초 발효차 담그는 방법   >

 

1- 건제의 먼지들을 물로 씻은후 물기를 뺀다.

2- 항아리등에 차곡차곡 넣은후 나무가지등으로 위를 얼기설기 넣은후 돌로 눌러준다.

3- 황설탕 5 : 5 물의 비율로 설탕시럽을 만들어 식힌후 재료 위에까지 120%잠길때까지 부어준다.

     (건재의 경우는 재료가 시럽의 수분을 흡수하며, 재료의 부피에 비해 유효성분의 총량이 많으므로

       많은 양의  시럽을 필요로 한다)

4- 200일 기도후 재료를 걸러낸 다음 숙성시킨다.



<  걸러낸 발효 원액을 숙성시키는 방법  >


항아리나 유리병 또는 생수통에 상온 보관하되 공기가 약간 통하도록 완전 밀폐하지 않는 것이 좋다. 

재료에 따라 차이는 있지만 숙성기간이 1년이 넘으면 당도가 적어지면서 활성효소의 활동이 적어지며,

재료의 고유 향과 맛이 깊이있게 느껴진다. 수년이 지나도 부패하거나 식초가 되지는 않는것으로 관찰되므로

보관의 유리함이 돋보인다.



<  설탕시럽 만드는 방법  >


1-주전자등에 물과 설탕을 비율에 따라 넣는다.

2- 불을 켜고 설탕 결정이 녹을때까지 저어주면서 녹인다(약 5분)

3- 주전자를 흐르는 물 등에 담궈 완전히 식힌다.


<  설탕과 물의 비율  > (효소재의 수분함량에 따라 조절한다)


1- 이른봄 여린새순 (물 3 : 7 설탕)

2- 여름철의 뽕잎등 (물 4 : 6 설탕)

3- 나무류등 건재    (물 5 : 5 설탕)



<  발효를 실패하는 유형  >


1 - 설탕과 산야초를 직접 섞어 담는경우


      * 설탕은 스스로 완전히 녹지 않으며 1년이 지나도 그대로인 경우가 많다.

      * 산야초가 발효액에 잠기지 않으면 파란 곰팡이가 피거나 부패한다.


2 - 설탕대신 시중에서 파는 물엿, 조청, 올리고탕, 꿀등을 이용하는경우


      * 물엿등에 첨부되어 있는 방부제 성분이(천연 벌꿀에도 방부제성분은 있다) 발효를 억제하는것으로 보인다.

        발효가 더디고, 그맛과 향이 고약하다. 경우에 따라선 발효가 일어나기전에 썩어 버리는 경우도 있다.


3 - 시럽을 완전히 식히지 않고 사용할 경우


     * 이런경우는 드물기는 하나 간혹 발생한다. 발효차는 산야초에 존재하는 효소를 설탕을 매체로 활성화 시키는

       법제 방법이니, 뜨거운 시럽을 부으면 산야초의 효모균이 죽어버린다면 발효가 진행되는것이 아니라 부패가

       진행 되겠지요.


4 - 프라스틱 용기에 밀봉하여 담근후 햋볕에 노출될 경우


    * 효모균의 활동은 산소가 공급될때 왕성하며, 특히 섭씨43도 이상에서는 효모균이 죽어버린다.

      여름철에는 반드시 그늘에 (지하창고면 더없이 좋겠지만) 보관해야 한다.

      겨울철에는 온기가 있는 곳에서 발효가 진행되니 찬곳에서는 발효가 진행되지 않는다.



<  2차발효의 오해  >


혹자는 2차 발효를 시킨다하여 발효원액을 생수와 섞어(원액1:9물) 상온에서  보관하다 부패하여 버리는경우가

간혹 있는 듯하다. 이는 당연히 썩은물을 만드는것이다. 발효원액은 상온에서 부패하는일이 없다.

생수와 섞는것은 2~3일 마실양을(통상 1리터) 만들어 냉장 보관하면서 즐기면 됩니다.

 


                                                                                                                   

                                                                                                     -  퍼온 글 -


 
 

 
게시물 총61건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61 [돌나물] 효능 안갑선 04-05 10328
60 작투콩 효능 안갑선 10-23 9095
59 [음나무]의 효능 안갑선 10-16 20986
58 [골쇄보][骨碎補]의 효능 안갑선 10-16 17392
57 [쇠비름]의 효능 (6) 안갑선 12-13 42878
56 [줄풀]의 효능 안갑선 12-13 22855
55 [매실씨]의 효능 (2) 안갑선 09-24 15915
54 [사상체질]체질별로 본 차와음식 안갑선 09-17 25268
53 자작나무 수액 채취방법 (6) 안갑선 09-06 39470
52 [자연상황은 어느나무에서 자생하는가]산벗나무 안갑선 09-06 12447
51 상황버섯이 자생하는 나무 안갑선 09-06 13233
50 익모초차 [益母草茶] 안갑선 09-06 9050
49 익모초주 [益母草酒] 안갑선 09-06 8803
48 의학적인 효소의 효능 (2) 안갑선 09-05 22750
47 [효소]담그기 안갑선 09-01 12762
46 봉당에 있는 청서듦 [1편 효소담는 법(발효액)] (2) 안갑선 08-30 20193
45 [메꽃]의 효능 안갑선 08-27 17476
44 약이되는 100여가지 약초 안갑선 08-27 39604
43 한방약초의 종류 안갑선 08-27 14086
42 [토사자]의 효능 안갑선 08-26 26606
 
 
 1  2  3  4  
and or